바버 뷰포트 세이지 38사이즈 후기 (사이즈 추천 및 비데일과 비교)

요즘 이상하게 쇼핑 바람이 불어서 비싼 물건을 많이 구매했습니다. 옷도 내가 원하는 것 하나정도만 사면 되는데 사고 싶은 것이 있거나 어떤 일이 있으면 미루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 성격때문에 그냥 지금 갖고 싶으니까 바로 사버렸습니다. 어차피 마음에 들지 않으면 바로 되팔수 있는 물건들이라서 크게 고민하지는 않았던 것 같습니다. BARBOUR 라는 브랜드는 이미 익히 들어서 알고 있습니다. 영국 여행을 갔을 때 바버를 입고 있는 사람들을 많이 보기도 했고 헤리티지가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러면서 바버 제품을 한번 입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바버의 역사

바버는 역사가 있는 브랜드로 영국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는 브랜드입니다. 1894년 스코틀랜드 출신의 존 바버가 항구도시인 사우스 쉴드에서 바버 앤 선즈라는 옷가게를 열면서부터 방수 자켓을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지금도 5대째 가업을 이어가고 있다고 합니다. 1800년대부터 지금까지 이어져오고 있는 역사와 전통이 있는 브랜드라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영국을 가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날씨가 좋은 날이 잘 없습니다. 비가 자주오기 때문인데요. 비가 많이 내리는 것도 아니고 보슬비로 내리는 경우가 많아서 영국 사람들은 그냥 비를 맞고 다니는 것이 일상입니다. 웬만한 비에는 우산을 쓰지 않죠. 영국의 문화 때문에 생겨난 옷이라고 할수도 있습니다.



왕실에서도 인정한 브랜드

바버 자켓을 보면 3개의 영국 왕실 보증서가 있습니다. 영국의 왕실에서도 인정할 만큼 역사가 있고 헤리티지가 있는 브랜드의 옷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이 보증서는 5년 이상 영국 왕실 가족에게 물품이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가 받는 보증서입니다. 1974년 필립 에든버러 공작, 1982년 엘리자베스 여왕, 1987년 찰스 웨일스 왕자에게 인증을 받았다고 합니다.



바버 자켓의 종류

리에게 가장 잘 알려져 있는 바버 자켓은 아마 비데일 혹은 뷰포트일 것입니다. 이 두가지가 전세계적으로 스테디셀러이기도 하고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습니다. 1980년대부터 계속해서 이어져오고 있는 디자인이지만 지금 입어도 촌스럽지 않기 때문에 대중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런 역사와 함께 한다는 것이 바버 자켓의 매력일 것입니다.


1. 비데일 (1980년)

- 바버의 자켓 중에서 가장 짧은 기장을 갖고 있으며 활동성을 중시하여서 만들었습니다. 손목에는 시보리가 있어서 촉감이 좋고 보온성이 좋습니다. 승마를 할때 입기 위해서 만들어진 옷입니다. 기장이 짧기 때문에 약간 캐쥬얼한 느낌을 내기 좋습니다.


2. 뷰포트 (1983년)

- 뷰포트 자켓은을 위해서 만들어진 것입니다. 그래서 다른 자켓과 비교해 보면 수납이 좋은 편에 속합니다. 또한 비데일보다는 기장이 길고 보더보다는 기장이 짧은 형태로 클래식하게 입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있습니다.


3. 비드넬, 보더 등

- 비데일, 뷰포트를 제외하고 여성에게 가장 인기 있는 바버 자켓은 비드넬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라인이 조금 들어가있고 손목을 한번 접어서 체크 무늬를 보이게하기도 좋아서 여성들에게 인기가 있습니다.


- 보더는 바버 자켓 중에서 가장 긴 기장을 갖고 있습니다.



내가 구매한 바버 뷰포트 세이지 후기

바버를 구매하기에 앞서서 백화점 매장을 방문해서 구매할까 생각을 했습니다. 그런데 아무래도 직구한 가격과 차이가 많이 나서 구매하는 것을 망설였습니다. 그러던 찰나에 인터넷을 뒤져보니까 27만원 가량에 뷰포트를 구매할수 있는 사이트가 있었습니다. 바버는 가품이 잘 없을 뿐만 아니라 가품을 만드는데도 쉽지 않기 때문에 그냥 믿고 구입을 했습니다.


<신체 조건>


키 - 180

몸무게 - 75


평소 상의 사이즈 : 100 ~ 105

요즘에는 100은 작고 105는 살짝 오버한 느낌이라서 105를 구매 함


<구매한 사이즈>


38 사이즈


40사이즈와 고민을 했지만 너무 오버하게 입으면 아빠 옷을 입은 것 같아서 40을 구매하지 않았음

매장에서는 40을 해도 사이즈가 맞다고 했음


레이어드를 많이 하는 사람은 40을 선택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1. 너무나 무난한 디자인으로 사랑받는 뷰포트


2. 뷰포트의 품번은 MWWX0017 SG91 SG는 세이지 색상을 말합니다.


3.  뷰포트라고 적혀있고 왕실의 인증 3개가 보입니다.


4. 내부는 체크 패턴으로 되어 있어서 고급스러움을 더합니다.


마무리하며

그동안 갖고 싶었던 바버 뷰포트 자켓을 구매해보았는데요. 사실 입을때 조금은 나이가 들어보이거나 노동자 느낌이 나면 어쩌나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고민을 조금 했는데 백화점에서 입어보니까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내가 생각했던 느낌 그대로는 아니지만 조금만 꾸미면 괜찮을 것 같았습니다.


바버 자켓을 영국에서 처음 보고 구매해보고 싶다고 생각을 했습니다. 그런데 왁스자켓이라는 이유로 조금 어색하고 튈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서 구매하지 않았는데 고민하기보다는 역시 도전을 해야하나봅니다. 너무 마음에 드는 쇼핑이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